외근 많은 근로자의 근로시간, 어떻게 관리할까? #간주근로시간제


영업직, A/S업무직, 운송직. 이 직군들의 공통된 특징은 무엇일까요?


바로 고정된 사업장이 아닌 사업장 밖에서 근로하는 직군이라는 점입니다. 이런 경우에는 통상적으로 사업장 내에서 실시하는 근태관리와는 다른 방식으로 근로시간을 관리해야합니다. 이러한 외근직의 근로시간 산정을 위해 기업들은 사업장 밖 간주근로시간제 (이하 간주근로시간제)를 도입하고 있습니다. 이 외에도 재택근무, 출장과 같이 근로시간을 산정하기 어려운 경우에도 간주근로시간제를 이용하게 됩니다.

그런데 사업장 밖이라는 요건 하나로 간주근로시간제를 도입할 수 있을까요?


본 포스팅에서는 아래의 내용을 다루고 있습니다.

  1. 간주근로시간제 도입 요건
  2. 간주근로시간제 활용 시 근무 스케줄러의 필요성
  3. 시프티를 이용한 간주근로시간 관리



우리 기업, 간주근로시간제 도입할 수 있을까?

간주근로시간제는 근로자가 사업장 밖에서 근로하여 근로시간을 실제적으로 산정하기 어려운 경우, 일정 근로시간을 인정하는 제도입니다. 이때, 근무를 하는 물리적인 위치가 사업장 밖인 것만으로 간주근로시간 도입을 결정해서는 안됩니다.


이를 판단하기 위해서는 간주근로시간제에서 말하는 사업장 밖의 기준이 무엇인지 정확히 알아야할 것입니다. 사업장 밖을 판단하는 기준은 아래의 두가지 측면으로 나뉘어집니다.

  1. 근로의 장소적 측면
    본래 소속 사업장의 물리적 장소에서 벗어나 사업장의 근로시간 관리가 불가능한 상황
  2. 근로수행의 형태적 측면
    사용자의 근로시간 관리조직으로부터 구체적인 지휘 및 관리감독을 받지 않는 상태

2번의 ‘근로시간 관리조직으로부터 구체적인 지휘 및 관리감독을 받지 않는 상태’는 곧 근로자의 실제 근로시간을 계산하기 어려운 경우를 말합니다.


그렇기 때문에 아래의 경우에는 사업장 밖에서 한 근로이지만 근로수행의 형태적 측면을 충족하지 못한 것을 보아 간주근로시간제가 적용되지 않는 상황에 해당됩니다.

  1. 사업장 밖에서 함께 근로하고 있는 구성원 중 근로시간 관리 담당자가 있는 경우
  2. 정보통신기기 등을 이용해 수시로 사용자의 지시를 받으면서 근무하는 경우
  3. 회사로부터 당일 업무를 구체적으로 지시받은 다음 사업장 밖에서 근로하고 귀사한 경우



간주근로시간제 도입에 왜 시프티가 필요할까?

여기 재택근무제도를 도입한 한 기업이 있습니다. 다음 달부터 주 1회 재택근무가 가능하게 했는데요, 재택근무일에는 소정 근로시간(8시간)을 근로한 것으로 하는 근로시간 계산의 특례(간주근로시간제)를 적용하였습니다.

이 기업에 재직 중인 A씨의 근무는 다음과 같이 이루어집니다. img01 간주근로시간제는 사업장 내에서 행해지는 일반적인 근태관리를 적용할 수 없습니다. 간주근로시간제를 적용한 직원의 경우 업무의 시업-종업 시각을 본인의 자율 의사로 결정하기 때문에 출퇴근 기록을 남기는 의미가 없기 때문입니다. 또한, 출퇴근 기록을 남기면 사용자가 근로자의 근태에 대한 관리감독이 가능하다고 판단되어 간주근로시간제로 인정되지 않을 수 있습니다. 그렇다면 간주근로시간제로 근무하는 근로자의 근로시간은 어떻게 관리해야 할까요?


바로 근무 스케줄러와 출퇴근기록기가 통합된 플랫폼입니다.


근로자가 출퇴근 기록을 남기지 않더라도 해당 근로자의 근무일정을 스케줄러에 등록해놓고 근태 관리 시 사전에 사용자와 근로자가 합의한 시간만큼 근로한 것으로 처리되는 연동된 근무 스케줄러와 출퇴근기록기가 필요합니다.



시프티의 간주근로시간제 처리 절차

시프티에서는 간단하게 간주근로시간제를 도입해보실 수 있습니다. 최초 이용 시 기업의 간주근로 운영 정책에 맞게 간주근로 유형과 근무일정 템플릿을 등록해놓으면 이후로는 직원의 근무일정을 배정할 때 간주근로 근무일정도 함께 계획할 수 있습니다. img02


#STEP1. 간주근로 유형 등록
기업의 최고관리자는 기업 내에서 이용하는 간주근로의 유형을 시프티에 등록하십시오.
여기에 등록해놓은 고정근무시간이 근로한 것으로 간주되는 시간입니다. 소정근로시간으로 이용하려면 8시간에 휴게시간을 추가한 시간, 근로자대표와 합의한 시간으로 이용하려면 합의한 시간에 휴게시간을 추가한 시간으로 입력하십시오. img03 고정근무시간은 근로시간과 휴게시간이 합쳐진 시간임에 유의하십시오. 휴게시간은 최고근로자가 설정해놓은 자동 휴게시간 추가 기준에 따릅니다. 휴게시간 차감에 대한 자세한 설명은 자동휴게시간 도움말에서 확인해보실 수 있습니다.


#STEP2. 근무일정 템플릿 등록
간주근로시간제를 사용하는 것으로 하는 근무일정 템플릿을 추가하세요. 템플릿은 근무일정을 계획할 때 동일한 근무일정을 반복적으로 입력하지 않도록 사전에 등록해놓는 시스템입니다. 이렇게 '영업 외근 8h'로 템플릿을 등록해두면 추후에 다수의 영업직 근로자들의 외근 근무일정을 간단하게 계획할 수 있습니다. img04 근무일정 템플릿에 관한 설명은 템플릿과 각 근무일정 생성 도움말을 참고하세요.


#STEP3. 직원의 근무일정 계획
간주근로시간제를 적용한 템플릿으로 직원의 근무일정을 계획하면 고정근무시간만큼 근로한 것으로 근로시간이 기록됩니다.
아래는 시프티의 출퇴근기록 관리 페이지의 일부입니다. 배경이 흰색인 셀은 직원이 직접 출퇴근을 기록한 시각이 표시되어있는 반면, 색이 있는 셀들은 간주근로 근무, 혹은 휴가를 뜻하고 있습니다.
img05 예를 들어 이직원은 월요일, 화요일에 일반근무가 예정되어있었기 때문에 출퇴근 기록을 남겼습니다. 이후 수요일에는 반차 휴가를 이용했고 목요일과 금요일에는 재택근무를 했습니다. 재택근무를 한 목요일과 금요일에는 템플릿에 지정되어있던 시간만큼만 근로한 것으로 표시되었습니다.



잦은 외근을 나가는 직무의 근로자들, 출장 등 근태에 대한 관리 감독이 힘든 근무 상황일 때에는 간주근로시간제 도입을 고려해보세요. 시프티로 부담 없이 운영할 수 있습니다.


시프티 스케줄러 알아보기



* 본 포스트는 근로기준법[시행 2018.9.1.] 및 고용노동부에서 배포된 자료를 기반으로 작성되었습니다.


추천 블로그 글

주52시간제 출퇴근기록 스케줄링

재택근무 근로시간 산정 방법

주 52시간 근무제가 본격적으로 시행함으로써 여러 회사에서는 이에 대응하기 위해 유연근무제를 활용하고 있습니다. 실제로 지난해...

2019-03-21

주52시간제 스케줄링

근무일정 계획하기 - 근로자 편

52시간 근무제를 쉽고 빠르게 관리하기 위해서는 근무일정 계획이 중요하다는 것을 이전 글을 통해 강조했습니다. 이와 같은 근무...

2019-09-17

주52시간제 스케줄링

근무일정 계획하기 - 관리자 편

주 52시간 근무제가 시행된지도 이젠 1년이 지났습니다. 2019년도 3개월 밖에 안 남은 시점에서, 2020년 1월부터 50...

2019-09-06

스케줄링 출퇴근기록

스케줄링과 출퇴근기록 앱 사용에 대하여

레스토랑, 바 또는 카페 운영은 어려운 일입니다. 고객 서비스부터 메뉴 개발, 소모품 주문, 재고 관리 및 광고에 이르기까지 ...

2018-01-15

주52시간제 유연근무

주 52시간 근무: 유연근무제 지원사업 활용하기

한국은 노동시간이 길기로 잘 알려진 국가입니다. OECD 국가 중 멕시코에 이어 노동시간이 길며 평균보다 1.7개월, 미국보다...

2020-04-22

유연근무 스케줄링 활용 팁

복잡한 교대근무 근태관리, 어떻게 하고 계시나요?

근무형태는 산업분야에 따라 다양한 유형으로 운영됩니다. 그 중 오늘 알아볼 교대근무는 중공업과 같은 제조업 혹은 24시간 서비...

2020-04-03